2000만원 대출이자 밀리지 말자

 

최근 다양한 매체에서 각종 규율 그리고 바뀌는 소식들을 통해 집을 마련하고자 하는 분들께 다소 당황스러운 경우가 발생했을 것 같아요.

자산을 늘리려는 목적이 아니라 주거를 위해서도 말이죠.

 

한 이천 가량 되는 자금이 모자란 상황은 사실 큰 목돈을 필요로 하는 목적으로 인해 발생되었을 것 같은데요.

2000만 원 대출이자에 대한 감각을 알고 알아보시는 것이 결정에 도움이 되리라 보이네요.

라벨러스 닷컴

 

적지 않은 금액으로서 2 금융 권에서 이 모든 해결책을 간구하고 계시다면 블로그에 적어 놓은 곳을 머릿속에 두고 판단해도 늦지 않을 거라 생각합니다.

이율적인 부분에서는 워낙 인상 깊은 곳이니 말이죠.

 

보통 이렇게 큰 자금을 은행에서 빌리려면 각종 요건들이 뒤따르기 마련인데, 이곳은 그렇지 않아요.

나이, 그리고 회사에서 일정 수입이 고정되어 있는지 여부를 따지고 있으니 말입니다.

 

무분별한 선택은 옳지 않지만 2000만 원 대출이자를 고려해서도 적당한 수준의 이율을 가지고 있고, 많이 빌려도 넉넉한 기한으로 인해 심적 부담감을 감소시킬 수 있는 회사인 것 같습니다.

 

대출 중도상환 수수료

 

은행과 거래를 하면서 계약을 체결하게 되는데, 만약 본인이 설정한 기간보다 빠르게 금액을 해결하는 경우도 있어요.

그렇다 보니 그에 따라서 추가적으로 비용이 발생할 수 있어 잘 알아보셔야 하는데요.

그럼 대출 중도상환 수수료는 어떤 방식을 통해서 계산이 되는지 예를 들어 결과를 확인해보겠습니다.

 

먼저 국민은행에서 취급을 하고 있는 상품 중에서 1.4%가 적용되는 것을 알아봤는데요.

이는 계산법을 통해서 보면 금액이나 잔존일 수, 기간에 따라서 모두 달라지게 됩니다.

이때 당초 날로부터 최장 3년까지 부과가 된다고 하네요.

 

먼저 예를 들어보면 1천만 원을 해결해야 하고, 2년이라는 기간으로 설정을 했으나 1년이 남아 있을 때 1.4%로 대출 중도상환 수수료를 알아봤는데요.

그 결과로는 7만 원이 발생한다는 것을 볼 수 있어요.

 

다음으로는 두 번째와 같은 조건이 되나 3개월이 남아있다고 해봤는데요.

이때에는 17,500원이 되는데, 본인이 계약을 한 조건에 따라서 달라지게 됩니다.

잔존 기관과 계약한 기간, 그리고 본인이 신청을 한 금액에 따라서도 적어질 수 있기도 하고, 어떤 상품은 면제가 되어 발생하지 않는 것도 있어요.

 


해당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활동의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